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술취한 해경 미용실서 현금에 밥솥까지 훔쳐…"규정따라 징계 방침"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지역 제주

    술취한 해경 미용실서 현금에 밥솥까지 훔쳐…"규정따라 징계 방침"

    (사진=자료사진)
    미용실에서 현금과 밥솥을 훔친 해양경찰 소속 직원이 경찰에 붙잡혔다.

    제주동부경찰서는 절도 혐의로 제주해양경비안전서 소속 김모(32) 순경을 붙잡아 조사 중이라고 17일 밝혔다.

    김씨는 지난 14일 오전 2시30분쯤 제주시 일도동의 한 미용실에 침입해 현금 9만원과 밥솥 등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김씨는 이날 술에 만취해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알려졌다.

    제주해양경비안전서는 "범죄처분 결과가 나오면 관련 규정에 따라 징계할 방침"이라며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하다"고 밝혔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