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세계 유럽/러시아

    정유라 덴마크 변호사 돌연 사망…사인은?

    과로사 추정

    정유라 씨. 자료사진
    덴마크에 머물고 있는 정유라씨의 변호사 피터 마팅 블링켄베르씨가 돌연 사망했다고 현지 매체인 뵈르센이 20일 보도했다.

    뵈르센에 따르면 블링켄베르는 지난 18일(현지시간) 덴마크 남부에 위치한 자택에서 갑자기 사망했다. 46세의 금융범죄 전문 변호사인 그의 사인은 정확히 확인되지 않고 있으나 과로사일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다. 가족 중의 한 사람은 "그가 너무 일을 많이 했다는 게 가장 유감스런 일"이라고 말했다.

    앞서 덴카크 검찰은 최순실씨의 딸 정유라씨의 한국 송환을 결정한 바 있다.

    이에 정씨는 강하게 반발하며 법정투쟁을 선언했고 블링켄베르 변호사도 소송에 나설 뜻을 언급하며 "모든 심급에서 송환을 결정하면 그 다음에는 정치적 망령을 할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