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지역 경남

    경남대, 연구재단 등재지 '인문논총' 발간

    (사진=경남대 제공)
    경남대학교 인문과학연구소는 최근 한국연구재단 등재지인 '인문논총' 제42집을 발간했다고 20일 밝혔다.

    제42집에는 모두 6편의 우수 논문이 실렸다.

    경남대 영어학과 권종일 교수의 '다중주어구문과 정보구조에 대한 통사적 연구', 성남산업진흥재단 김홍일 수석연구위원의 '플로우 경험에 대한 여가와 일의 차이 연구' 등이다.

    또, 연세대 고강일 강사의 '흑인 남성 섹슈얼리티의 계보와 제시카 하게돈의 개먹는 사람들', 한밭대 김연만 교수의 '피터 쉐이퍼 삼부작에 나타난 타자 숭배의 실존적 해체' 등의 논문이 실렸다.

    2012년 등재지로 승격된 인문노총은 지난해 연구재단 계속 평가에 통과돼 3년간 등재지 자격을 얻게 됐다.

    이철리 소장은 "인문논총이 어려운 관문을 뚫고 연구재단 등재지로 선정된 만큼 앞으로도 우수한 논문 발굴과 게재에 심혈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