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국립외교원 제1강의실 이름은 '반기문 기념 강의실'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정치 국방/외교

    국립외교원 제1강의실 이름은 '반기문 기념 강의실'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 (사진=윤창원 기자)
    국립외교원은 20일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의 업적을 기리기 위해 국립외교원 제1 강의실의 이름을 '반기문 기념 강의실(Ban Ki-moon Lecture Room)'로 명명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21일 12시 국립외교원에서 강의실 명명식을 개최할 예정이다.

    반 전 총장(외무고시 3회)은 한국에서 외교통상부 장관을 지낸 뒤 10년동안 유엔사무국 수장을 역임했다.

    국립외교원 측은 반 전 총장의 이러한 업적 등을 고려해 처음으로 강의실에 개인 이름을 붙이기로 한 것으로 알려졌다.

    반 전 총장은 명명식에 앞서 제4기 외교관후보자 교육생을 상대로 외교관으로서의 경험 전수 및 대한민국 외교의 미래에 대한 비전 제시 등 내용을 담은 비공개 특강을 진행한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