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黃, 화재피해 입은 소래포구 찾아 수습상황 점검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정치 국방/외교

    黃, 화재피해 입은 소래포구 찾아 수습상황 점검

    상인들에게 위로의 뜻 전하고 각 관계부처 협력해 상인 지원방안 마련 지시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 (사진=윤창원 기자)
    국무조정실은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 국무총리가 20일 오후 인천 소래포구 어시장 화재 현장을 방문해 피해 규모와 수습 상황을 점검했다고 밝혔다.

    황 권한대행은 이날 방문 현장에서 화재 피해를 입은 상인들을 직접 만나 피해 상황을 청취한 뒤 "상인들의 삶의 터전인 시장에서 많은 재산 피해가 발생한데 대해 매우 안타깝게 생각한다"며 위로의 뜻을 전했다.

    이어 국민안전처, 행정자치부, 중소기업청 등 관계 부처에 인천시와의 긴밀한 협조로 화재로 인한 복구에 최선을 다할 것과 화재로 인해 생계가 우려되는 상인들에 대한 다각적인 지원 방안을 강구할 것을 지시했다.

    또 경찰청에 화재의 원인을 철저히 규명하고 법령 등 위반 사항에 대한 엄청한 조치를 취할 것 등을 주문했고 국민안전처에 화재발생 원인, 피해 및 복구 상황 등 관련 정보를 소상하고 신속하게 알려줄 것을 지시했다.

    황 권한대행은 인천시를 비롯한 지자체에도 "상인들이 안정을 되찾고 생업에 복귀할 때까지 복구와 지원에 최선을 다해달라"고 요청했다.

    황 권한대행은 "최근 재래시장에서 크고 작은 화재로 인해 재산 피해를 입는 사고가 반복 발생하고 있다"면서, "안전처와 중기청은 이번 사고를 계기로 전통시장에 대한 근본적인 화재 예방 대책을 마련하여 유사한 사고가 재발하지 않도록 해달라"고 강조했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