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지역 대구

    대구시, 내년 국비 3조 원 확보 총력전

    20일 대구시가 국비 확보 점검회의를 열어 대응 전략을 논의하고 있다(사진=대구시제공)
    대구시가 내년도 3조 원 이상의 국비를 확보하기 위해 총력전에 돌입했다.

    20일 대구시는 추진 상황 보고회를 열어 중앙부처별 주요 정책과 차기 정부 정책방향 등에 대비해 지역 신규 사업을 정부 예산에 반영하기 위한 대응전략을 짰다.

    우선, 대형 프로젝트인 ▷ 대구·경북 관문공항 ▷ 영·호남 연결 철도 ▷ 미래형 자동차 도시 ▷ 첨단의료복합단지 조성 등을 정부 정책에 반영시키는데 행정력을 모을 계획이다.

    2조 1천억 원 규모의 예비타당성조사 대상 사업이 당초 일정대로 진행되도록 하는데도 힘을 쏟을 방침이다.

    대구시는 예산 편성 일정에 맞춰 김승수 행정부시장과 김연창 경제부시장을 투톱으로 한 국비 확보 TF 팀을 가동할 예정이다.

    또 정당별 정책협의회와 지역 국회의원 연석회의 등을 잇따라 열어 국회 차원의 지원도 이끌어낸다는 전략이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성장 가능한 대구의 미래를 위해선 국가예산 투자가 절실하다"며 "국비 확보에 모든 행정력을 동원하겠다"고 말했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