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지역 수도권

    광명시 스마트도서관, 이용률 전국 1위

    지난해 12월5일 개관 이래 2565명 시민 이용…한 달 평균 도서 834권 대출

    (사진= 광명시 제공)
    출퇴근길 등 언제나 원하는 책을 빌려볼 수 있는 광명시 스마트도서관이 전국 스마트도서관 중 이용률 1위를 기록했다.

    광명시는 지난해 12월 5일 개관한 지하철 7호선 광명사거리역 내에 설치된 스마트도서관을 4개월 만에 2565명의 시민이 이용했다고 18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한 달 평균 도서 대출 권수는 834권으로, 이 수치는 3월말 기준으로 수원, 안양, 부산, 포항 등 스마트도서관이 설치된 20개의 지자체 중에 가장 높은 수치이다.

    스마트도서관이 설치된 지하철 7호선 광명사거리역은 광명전통시장이 인접해 있어 하루 평균 유동인구가 5만 7천명에 이른다. 시는 많은 시민들이 이용하는 이곳에 베스트셀러와 신간 등 약 500권의 책이 보관되어 있는 스마트도서관을 설치해 공공도서관을 찾기 힘든 직장인과 인근 지역 주민들이 편리하게 독서할 수 있는 분위기를 조성했다.

    양기대 광명시장은 "광명시에는 5개의 공공도서관과 41개의 작은 도서관 그리고 스마트도서관이 있어 도서관 접근성이 매우 높은 편"이라며, "특히 평소에 도서관을 오기 힘든 직장인 등 시민들이 언제든 책을 빌려보고 반납할 수 있도록 독서 인프라를 더욱 늘려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광명시 스마트도서관은 지하철 7호선 광명사거리역 2번 출입구(지하 1층)에 위치하고 있으며, 광명시 도서관 회원증을 소지자면 누구든지 이용할 수 있다. 1인당 2권씩 14일간 대출할 수 있으며, 자세한 이용방법은 광명도서관 홈페이지(http://www.gmlib.or.kr)나 전화(02-2680-5422)로 문의하면 된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