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지역 수도권

    KTX광명역세권에 중학교 신설 확정

    27학급 880명 규모로 2019년 3월 개교 목표

    광명시는 2017년 교육부 중앙투자심사위원회 심사결과 일직동 광명역세권 중학교 신설 안건이 최종 확정됐다고 19일 밝혔다.

    신설 중학교는 일직동 수변공원 인근 부지에 27학급 880명 규모로 이르면 올해 착공될 예정이며 2019년 3월 개교를 목표로 하고 있다.

    광명역세권지구는 올 하반기부터 2019년까지 총 10,968세대가 입주하면서 학생수가 1,100여명으로 급격히 증가돼 학생 배치를 위한 중학교(가칭 역세중학교) 신설이 지역 현안으로 떠올랐다. 현재 추세대로라면 충현·안서·소하 중학교에서는 20학급의 교실 부족 사태가 우려되는 상황이었다.

    그러나 이번 역세중학교 신설이 확정되면서 학부모들의 교육여건에 대한 불확실성이 해소되고 교육 만족도를 한층 높일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 광명시 관계자는 “향후 신설될 학교의 주변 교통 여건 개선과 안전한 통학로 마련 등 시 차원의 행정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양기대 광명시장은 “우리 미래인 아이들을 위한 교육 문제는 무엇보다 최우선 순위가 되어야 하는데 그 동안 역세권 입주 예정 주민들을 애태웠던 중학교 신설 문제가 원만히 해결돼 다행"이라며 "적극 나서준 광명교육지원에 감사하다"고말했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