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지역 수도권

    성남시, 지역내 폐수배출 사업장 점검

    6월말까지 60곳 집중점검

    성남시가 환경오염 행위를 막기 위해 오는 6월 30일까지 폐수배출 사업장 60곳에 대해 일제검검을 벌인다.

    점검대상은 세차장 36곳, 이화학시험시설 19곳, 터널 공사장 3곳, 종합병원 2곳이다.

    공무원과 민간환경단체 회원으로 구성된 점검반이 각 사업장을 찾아가 폐수 배출·방지시설 적정운영 여부, 폐수 무단방류 여부, 무허가 배출시설 설치 운영 여부, 오염물질 배출허용기준 준수 여부, 기타 환경관련 법규 준수 여부 등을 점검한다.

    점검에서 오염행위나 폐수 방지시설 비정상 가동 행위 등이 적발되면 개선명령 등의 행정처분과 함께 고발 등 사법 조치할 계획이다.

    위반 사업장 명단과 그 내용은 성남시 홈페이지에 공개한다.

    특히 폐수 배출·방지시설 운영에 어려움을 겪는 사업장은 환경기술지원반을 파견해 별도로 기술을 지원한다.

    한편 지난해 성남시는 232곳의 사업장을 점검해 무허가 배출시설 3곳을 사법 조치하고, 17곳은 약품 투입방법, 노후시설 개선 자문 등 기술을 지원했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