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지역 전남

    고흥군, '마리안느와 마가렛' 일제 개봉

    고흥군은 "다큐 영화 '마리안느와 마가렛'이 20일 전국 36개 CGV 영화관과 개인극장 6곳에서 개봉했다"고 밝혔다.

    '마리안느와 마가렛'은 43년간 소록도에서 오직 한센병 환자들을 사랑으로 보살펴 온 자원봉사 간호사인 마리안느와 마가렛 수녀의 아름다운 삶을 재조명한 다큐멘터리 영화다.

    고흥군은 두 수녀에 대한 선양사업으로 연금지원과 명예국민, 국민증 수여, 사택과 성당의 등록문화재 지정, 만해 실천대상 수상 등을 마치고, 자원봉사학교 건립과 노벨평화상 추천 서명 운동 등에 나서고 있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