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지진·화재 대비'…경남도 긴급구조종합훈련 실시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지역 경남

    '지진·화재 대비'…경남도 긴급구조종합훈련 실시

    (사진=경남도 제공)
    경상남도소방본부는 21일 진주시 한국남동발전 본사 사옥에서 긴급구조종합훈련을 했다고 밝혔다.

    이번 훈련은 지진에 의해 건물이 붕괴되고 염산 누출, 대형 화재가 발생한 상황을 가정해 진행됐으며, 34개 기관과 단체 429명이 참여했다.

    재난 발생 초기부터 긴급 구조 활동이 끝날 때까지 소방서장과 소방본부장이 통제 단장으로, 인명구조와 화재진압 등 대응활동을 통합 지휘하고 이수 수습·복구 단계에서는 진주시 통합지원본부로 지휘권을 넘겨 훈련이 진행됐다.

    특히, 이번 훈련에는 드론을 이용해 구조자에게 구호물품을 전달하고 현장 영상을 지휘 차량에 설치된 상황관제 모니터로 공유하는 등 재난 현장에서 입체적 통합 지휘체계를 갖출 수 있도록 했다.

    또, 소방헬기 3대가 동원돼 항공 구조기법도 선보였다.

    이날 훈련에는 주요 기관장을 비롯해 시민 등 400여 명이 참관했다.

    훈련과 함께 소화기와 소화전, 심폐소생술, 이동안전체험차량, 첨단구조장비 전시 등 시민들이 직접 참여할 수 있도록 한 119안전문화체험행사도 마련됐다.

    경남소방본부 관계자는 "앞으로의 재난은 새로운 유형의 대규모 복합 재난이 발생한 것으로 예측된다"며 "민관군의 협력으로 조기 수습 지원 체계를 확립해 대형 복합재난으로부터 안전한 경남을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