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순찰용 드론 연구' 등 울산경찰청-재난안전연구원 협력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지역 울산

    '순찰용 드론 연구' 등 울산경찰청-재난안전연구원 협력

    울산지방경찰청과 국립재난안전연구원은 17일 기관간 장비와 정보 교류를 통해 치안 재난안전 대응체계를 강화하기 위한 업무협력식을 체결했다. (사진=울산경찰청 제공)
    울산지방경찰청과 국립재난안전연구원이 시민의 치안과 재난 안전을 위해 힘을 모은다.

    울산경찰청과 재난안전연구원은 17일 울산 중구 성안동 경찰청 회의실에서 기관간 장비와 정보 교류를 통해 치안 재난안전 대응체계를 강화하기 위한 업무협력식을 체결했다.

    양 기관은 순찰용 드론 상용화를 위한 시범 연구와 첨단장비 기술을 활용한 실종자 수색 등 8개 협력과제를 발굴, 시행한다.

    특히 순찰용 드론은 전국 최초로 시도되는 연구다.

    경찰 경광등을 부착한 드론을 어떤 방법으로 활용할 때 범죄예방 효과가 큰 지를 분석하고 문제점도 도출한다.

    이재열 울산경찰청장은 "양 기관의 업무협력이 든든한 사회안전망을 구축하는 치안거버넌스의 초석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심재현 국립재난안전연구원장은 "재난발생에 따른 사회적인 혼란에 대응력을 강화함으로써 '안전한 울산 만들기'에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했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