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지역 울산

    울산 국가산단 안전관리 마스터플랜 수립 착수

    최근 경주 지진 등으로 노후화된 울산 국가산업단지의 안전성에 대해 우려가 높아지자 울산시가 '울산 국가산단 안전관리 마스터플랜' 수립에 나섰다.

    시는 17일 오전 구관 3층 회의실에서 정호동 시민안전실장 등 1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울산 국가산업단지 안전관리 마스터플랜 수립 착수 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번 용역은 울산대학교 산학협력단이 맡았으며, 내년 4월까지 수행한다.

    용역 내용은 중장기적 관리목표와 비전 설정, 석유화학 공정 등 지상·지하매설 시설물 총체적 관리방안, 안전사고 등 기초 데이터를 통한 안전성 조사, 지진 등 자연재해에 대비한 안전대책 마련 등이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