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문희상 특사,日 아베 총리 면담…조기 정상회담 뜻 전달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정치 국방/외교

    문희상 특사,日 아베 총리 면담…조기 정상회담 뜻 전달

    문재인 정부 일본 특사인 더불어민주당 문희상 의원 (사진=황진환 기자/자료사진)
    문재인 대통령의 일본 특사인 더불어민주당 문희상 의원은 18일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를 만나 문 대통령의 친서를 전달했다.

    아베 총리는 이 자리에서 "한국은 전략적 이익을 공유하는 가장 중요한 국가"라고 말하고 "문 대통령과 미래 지향적 관계를 지향해 나갈 것"이라며 "북한 문제를 비롯해 중요한 문제를 솔직하게 얘기하겠다"고 밝혔다.

    문 특사는 한국과 일본은 지리적으로 가깝고 실질적 가치를 공유하고 안보적으로 북한문제 등 공동의 문제가 있다고 화답했다.

    문 특사는 이어 "미래 지향적으로 발전해 가자는 문 대통령의 뜻을 친서에 담아왔다"며 "앞으로 조속한 시일 내에 뵙기를 희망하고, 양국 정상이 자주 만자나는 뜻을 갖고 왔다"고 밝혔다.

    문 특사는 또 "문 대통령은 노무현 전 대통령 시대 등의 (한일간) 셔틀 외교 복원을 희망한다"고도 말했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