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피우진 보훈처장 "불합리한 것들 과감히 바꿀 것"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정치 정치 일반

    피우진 보훈처장 "불합리한 것들 과감히 바꿀 것"

    "국가 위한 헌신을 절대 잊지 않는다는 것을 보여줘야" 취임 일성

    피우진 신임 국가보훈처장 (사진=곽인숙 기자/자료사진)
    피우진 신임 국가보훈처장이 18일 취임 일성으로 변화와 혁신을 강조했다.

    피우진 보훈처장은 이날 세종청사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새로운 사고와 열정으로 지금까지 추진해왔던 보훈제도를 뒤돌아보고 불합리하거나 시대에 맞지 않으면 과감히 바꿔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피우진 처장은 또 새 정부의 첫 보훈처장으로서 보훈 가족이 중심이 되는 따뜻한 보훈정책을 펼치겠다며 나라를 위해 헌신한 분들이 정당한 대우를 받을 수 있도록 보훈제도를 내실화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국가유공자 등 보훈 가족의 희생과 공헌에 합당한 예우와 보상을 할 수 있도록 부족한 의료·복지·안장 시설을 확충하고 보상금과 수당 등 지원을 확대겠다는 뜻도 밝혔다.

    피 처장은 직원들에게 "국가를 위한 헌신을 대한민국은 절대로 잊지 않는다는 것을 보여주고 모든 국민이 국가유공자를 존경하는 사회를 만들어나가야 할 것"이라고도 주문했다.

    특히 "지금은 어느 때보다 우리 보훈 공직자의 열정과 땀과 노력이 필요한 때"라며 " 다가오는 2019년은 3·1 운동과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이 되는 뜻깊은 해로, 선열들의 위대한 나라 사랑 정신을 계승해 국민의 마음을 모을 수 있도록 지금부터 준비해나가자고"고 당부했다.

    피 처장은 취임식에 앞서 이날 오전 광주에서 열린 5·18 기념식에 참석하고 국립대전현충원을 찾아 참배했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