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北 "대화와 대결은 양립불가"…文정부에 비판 메시지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정치 통일/북한

    北 "대화와 대결은 양립불가"…文정부에 비판 메시지

    경기도 파주 오두산 전망대에서 바라본 북한 황해북도 개풍군 일대. (사진=박종민 기자/자료사진)
    북한이 19일 관영매체를 통해 남북관계에서 "대화와 대결은 절대로 양립될 수 없다"며 제재와 대화의 병행 기조를 추진하는 문재인 정부에 비판적인 메시지를 보냈다.

    북한 관영 조선중앙통신은 이날 '김명철'이라는 개인 명의로 게재한 '북남관계와 통일운동의 앞길에 엄중한 장애를 조성하였던 유신 독재자의 만고죄악에서 교훈을 찾아야 한다'는 제목의 글에서 이같아 밝혔다.

    그는 과거 박정희 전 대통령의 대북정책을 비난하며 "앞에서는 '대화'를 표방하고 뒤에서는 사대매국과 동족 대결을 추구하며 겨레의 통일운동을 가로막은 '유신' 독재자의 반통일 죄악이 다시는 이 땅에 되풀이되어서는 안 된다"고 주장했다.

    이어 "그가 누구이든 진정으로 북남관계 개선과 조국통일을 원한다면 '대화 있는 대결'이라는 양립 불가한 궤변을 내들고 민족의 통일지향에 역행해 나섰던 '유신' 독재자의 만고 죄악에서 뼈저린 교훈을 찾고 자주통일의 대통로를 열 데 대한 애국 애족적 발기에 화답하여 민족을 위한 새 출발을 하여야 할 것"이라고 촉구했다.

    이는 문재인 정부가 최근 '북한의 태도 변화가 있을 때 비로소 대화가 가능할 것'이라고 말하는 등 미국과 올바른 대화 여건의 조성 필요성에 공감한 것에 대한 견제로 풀이된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