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수도권 주요 뉴스] 경기도 노후 하수관 59m마다 '결함'…지반침하 원인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사회 사회 일반

    [수도권 주요 뉴스] 경기도 노후 하수관 59m마다 '결함'…지반침하 원인

    ◇ 경기도 노후 하수관 59m마다 '결함'…지반침하 원인

    경기도내 노후 하수관로가 59m마다 한 곳 꼴로 붕괴와 구멍 뚫림 등 결함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경기도와 31개 시군이 2년 동안 20년 이상된 노후 하수관로 6894㎞ 내부를 CCTV와 육안 등으로 조사한 결과, 11만7100여 곳에서 파손과 천공, 이음부 불량 등 결함이 드러났다고 밝혔습니다.

    특히 동공 존재가 의심되는 하수관 49㎞에 대해 레이더 탐사를 한 결과, 72곳에서 지하 동공이 확인돼 파손된 하수관로가 지반침하의 주요 원인인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 파주영어마을 '체인지업캠퍼스'로 전환

    경기영어마을이 미래 인재 양성에 촛점을 맞춘 '체인지업캠퍼스'로 전환됩니다.

    경기도는 파주영어마을을 영어교육뿐 아니라 자유학년제 프로그램 등을 도입해 미래인재 양성기관으로 전환한다고 밝혔습니다.

    이를 위해 다음달 7일까지 창의 교육과 교사연수프로그램, 과학멘토링프로그램 등 부분별 사업을 진행할 기관을 모집합니다.

    ◇ 어린이집·경로당 '한 곳에'…부천 복지문화센터 첫 삽

    어린이집과 경로당을 함께 갖춘 복합 복지문화센터가 경기도 부천에 들어섭니다.

    부천시가 150억 원을 들여 지을 상동 복지문화센터는 1739㎡ 부지에 지하 2층·지상 4층 건물이며, 2018년 10월 완공 예정입니다.

    어린이집, 경로당, 사회복지관, 작은도서관, 건강지원센터 등을 갖춰 지역 주민들의 복지공간으로 활용됩니다.

    ◇ 수원시, 드론 활용해 세금 추징

    경기도 수원시는 지리정보시스템과 드론을 접목한 토지조사기법으로 지목을 불법으로 변경한 토지 소유자에게 취득세 1억2500만 원을 추징했다고 밝혔습니다.

    수원시는 지목 변경 여부가 실시간으로 반영되는 지리정보시스템과 상공에서 고해상도 사진을 촬영할 수 있는 드론의 장점을 활용해 지난 1월부터 관내 토지 3만8000필지를 전수조사하고 있습니다.

    시는 새로운 조사기법 도입으로 접근성이 떨어지거나 토지가 광대해 조사가 어려웠던 토지도 정확하게 조사할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습니다.

    ◇ 경기도 굿모닝하우스, 역사전시관 '갤러리'로 변신

    경기도는 옛 도지사 공관인 굿모닝하우스 1~2층 역사전시관을 3개의 전시실과 스튜디오로 새 단장했습니다.

    경기도는 새 단장한 '누구나갤러리'의 개관을 기념해 오는 8월 27일까지 특별전시회 '공공의 집'전을 엽니다.

    전시회에는 노순천의 '굿모닝', 권순엽의 '아트:팟', 이은선의 '콜렉티브 블루' 등 5개 작품을 선보이며, 관람료는 무료입니다.

    경기도는 특별전시회가 끝나는 9월부터는 누구나갤러리를 일반 도민에 개방해 대학졸업전, 사진전, 회화전 등에 활용하도록 할 계획입니다.

    ◇ 고양시, 음식점 위생등급제 19일부터 시행

    경기도 고양시는 안전한 음식 문화 조성을 위해 오늘부터 음식점 위생등급제를 시행합니다.

    위생등급은 음식점 내 조리장, 객석, 화장실 등 청결 상태와 종사자 개인위생, 친절도, 소비자 만족도 등 5개 영역 44개 지표 검사를 거쳐 책정됩니다.

    고양시는 위생 등급 지정 업소에 대해서는 2년 간 위생 검사를 면제하고 등급 표지판을 부착해 고양시 홈페이지 등을 통해 홍보하는 한편, 위생시설 개선 자금 우선 융자를 비롯한 각종 인센티브도 제공할 계획입니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