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세월호 3층 객실 발견 유해 단원고 허다윤양으로 확인(1보)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사건/사고

    세월호 3층 객실 발견 유해 단원고 허다윤양으로 확인(1보)

    (사진=자료사진)
    지난 16일 세월호 3층에서 신체 주요부위가 수습된 유골은 단원고 허다윤양으로 확인됐다.

    세월호 현장수습본부는 5월16(화) 오전 8시30분께 3층 객실 중앙부 우현 3-6구역에서 수습한 치아와 치열 등에 대하여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서 법치의학 감정을 실시한 결과, 단원고 허다윤 학생과 일치한다고 밝혔다.

    이 유골은 지난 16일 3층 중앙부 오른쪽 에스컬레이터 자리에서 수습한 9점의 유골 중 일부이다.

    법치의학 감정은 법의관(법치의학)이 수습된 치아와 치열에 대해 육안 및 방사선(엑스레이) 검사를 통해 분석한 다음, 미수습자의 치과진료기록부 및 치과방사선 사진 사본 등 자료와 비교·분석을 통해 확인됐다.

    현장수습본부 신원감식팀 유해발굴 전문가 들은 애초 뼈 크기 등을 토대로 키 170cm 안팎의 남성으로 추정했으나 치아 감식을 한 결과 허다윤 양으로 확인된 것이다.

    이에 따라 현장수습본부가 수습한 뼈 등으로 신원을 공식적으로 확인한 미수습자는 고창석 교사에 이어 2명으로 늘었다.

    한편 법치의학 감정은 DNA 분석보다 빠르게 이뤄졌고 3층 객실에서 발견된 나머지 유골들에 대해서는 현재 DNA 분석은 진행중에 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