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세월호 3층 객실 발견 유해 단원고 허다윤양으로 확인(1보)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사회 사건/사고

    세월호 3층 객실 발견 유해 단원고 허다윤양으로 확인(1보)

    (사진=자료사진)
    지난 16일 세월호 3층에서 신체 주요부위가 수습된 유골은 단원고 허다윤양으로 확인됐다.

    세월호 현장수습본부는 5월16(화) 오전 8시30분께 3층 객실 중앙부 우현 3-6구역에서 수습한 치아와 치열 등에 대하여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서 법치의학 감정을 실시한 결과, 단원고 허다윤 학생과 일치한다고 밝혔다.

    이 유골은 지난 16일 3층 중앙부 오른쪽 에스컬레이터 자리에서 수습한 9점의 유골 중 일부이다.

    법치의학 감정은 법의관(법치의학)이 수습된 치아와 치열에 대해 육안 및 방사선(엑스레이) 검사를 통해 분석한 다음, 미수습자의 치과진료기록부 및 치과방사선 사진 사본 등 자료와 비교·분석을 통해 확인됐다.

    현장수습본부 신원감식팀 유해발굴 전문가 들은 애초 뼈 크기 등을 토대로 키 170cm 안팎의 남성으로 추정했으나 치아 감식을 한 결과 허다윤 양으로 확인된 것이다.

    이에 따라 현장수습본부가 수습한 뼈 등으로 신원을 공식적으로 확인한 미수습자는 고창석 교사에 이어 2명으로 늘었다.

    한편 법치의학 감정은 DNA 분석보다 빠르게 이뤄졌고 3층 객실에서 발견된 나머지 유골들에 대해서는 현재 DNA 분석은 진행중에 있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