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지역 울산

    현대차 노사, 문화예술 나눔 8년째 이어가

    현대자동차 노사는 19일 오후 울산 남구 울산박물관 강당에서 울산사회복지협의회와 함께 '제8회 행복나눔 메세나 오디션'을 열었다.(사진 = 현대자동차 제공)
    현대자동차 노사가 지역문화예술 발전과 나눔을 위해 '행복나눔 메세나 오디션'을 8년째 이어가고 있다.

    현대차 노사는 19일 오후 울산 남구 울산박물관 강당에서 울산사회복지협의회와 함께 '제8회 행복나눔 메세나 오디션'을 열었다.

    아동과 청소년, 노인, 다문화 등 사회복지시설과 사회복지분야 비영리단체에 소속된 문화예술단체와 동아리 14개 팀, 216명이 참가했다.

    오디션 결과는 예술단체 관계자와 사회복지 분야 교수 등 전문가들의 심사를 거쳐 이달 말 발표된다.

    선발된 팀은 오는 6월부터 내년 2월까지 자체 연습과 전문가 지도를 통해 공연수준을 높이고 지역 복지시설을 찾아 공연봉사를 펼친다.

    현대차 노사는 5천만원을 후원, 오디션에서 선발된 7개 문화예술팀의 활동을 지원할 예정이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