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인터랙티브] 문재인 정부 조직도…어떻게 바뀌었을까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정치 행정(총리실)

    [인터랙티브] 문재인 정부 조직도…어떻게 바뀌었을까

    대통령경호실 축소··해경 부활··국민안전처 폐지



    18부 5처 17청 4실.

    문재인 정부가 지난 5일 발표한 정부 조직도 구성안이다.

    문재인 정부는 여느 정부와는 달리 조직 개편을 최소화했다. 기존 17부 5처 16청 5실에서 1개의 부가 신설되고 1개의 청과 1개의 실이 폐지된 것.

    문재인 정부는 제일 먼저 기존 대통령경호실을 대통령경호처로 축소하고 장관급인 대통령경호실장 직급을 차관급으로 낮췄다.

    대신 중소기업벤처부(장관급)를 신설해 기존 중소기업청(차관급)의 역할을 보다 확대 시켰다.

    국가유공자와 관련된 업무를 하고 있는 국가보훈처도 본래 차관급에서 장관급으로 격상됐다.

    세월호 참사 후 폐지됐던 해양경찰청도 부활시켰다. 해양경찰청은 기존 국민안전처산하 해양경비안전본부에서 해양수산부 산하기관으로 독립했다.

    수자원정책의 원활한 조율을 위해 국토교통부가 가지고 있던 수자원 관련 업무를 환경부로 이관했고 행정자치부는 국민안전처 기능 일부를 흡수해 행정안전부로 이름을 바꿨다.

    폐지될 것으로 예상됐던 미래창조과학부는 일부 기능만 조정된 채 그대로 남았다.

    문재인 정부 인터랙티브 바로가기 URL :
    http://m.nocutnews.co.kr/story/gov/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