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사회 교육

    학교비정규직노조 "이언주 의원 사퇴해야"

    국민의당 이언주 원내수석부대표. (사진=자료사진)
    국민의당 이언주 의원의 '학교비정규직 비하발언'과 관련해 학교비정규직노조가 이 의원의 사퇴를 촉구했다.

    전국학교비정규직노조는 10일 서울 여의도 국민의당 당사 앞에서 긴급기자회견을 갖고 "이 의원의 발언은 반노동적, 반교육적, 반여성적 폭력"이라며 이같이 주장했다.

    노조는 "학교비정규직원들이 없다면 학교가 하루도 정상적으로 운영되지도 않고 전국의 학부모들이 내일도 도시락을 싸야 한다"며 "이 의원의 발언은 '잊혀지지 않으려는 노이즈마케팅' 같다"고 비난했다.

    노조는 이어 "이 의원은 의원직을 당장 사퇴하고 국민의당도 이 의언의 발언에 대해 공식입장을 밝히고 사과하라"고 주장했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