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사회 교육

    시중금리 오르는데 학자금 대출금리는 내린다

    한국장학재단의 대학생 학자금 대출금리가 0.25%p 낮아진다.

    교육부와 한국장학재단은 12일 현행 2.5%인 대학생 학자금 대출금리를 2학기부터는 2.25%로, 0.25%p 인하한다고 밝혔다.

    교육부는 "미국의 금리인상과 시중금리 인상에도 불구하고 문재인 정부의 대학 등록금 부담 경감을 위한 '학자금 대출 이자 부담 완화' 공약 과제를 차질없이 추진해 대학생, 학부모의 학자금 대출 상환 부담을 낮추기 위해 학자금 대출금리를 낮추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같은 조치로 대학생 135만명이 2학기에만 97억원의 이자부담을 줄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교육부는 밝혔다.

    2학기 학자금 대출은 등록금 대출의 경우 오는 9월 29일까지, 생활비 대출은 11월 9일까지 한국장학재단 홈페이지에 신청하면 된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