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지역 제주

    서귀포시 서부종합사회복지관 개관

    14일 서귀포시 서부종합사회복지관이 개관했다.(사진=제주도제공)
    제주 서귀포시 서부종합사회복지관이 개관했다.

    14일 제주도는 서귀포시 대정읍 모슬포교회 인근에 지상 4층 규모의 서부종합사회복지관을 신축하고 이날 개관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서부종합복지관(복지관장 석 건)은 복권기금으로 사업비 51억원을 투입해 1층 식당과 세미나실 및 북카페, 자원봉사자실(2층), 장애아동 프로그램실, 육아나눔터, 강당(3층), 체력단련실 및 회의실(4층) 등 현대식 환경을 갖춘 복지공간으로 꾸며졌다.

    주민숙원이었던 종합복지관이 들어섬에 따라 지역에 맞는 다양한 복지프로그램을 개발․보급이 가능하고 주민 복지공간으로서 활용될 것으로 기대된다.

    서부종합사회복지관은 민간위탁으로 운영하게 되며, 그 동안 공모절차를 통해 전문성과 효율성을 갖춘 (사회복지법인) 한기장복지재단(대표 김옥진)이 선정됐다.

    한기장복지재단은 종사인력(관장 등 8명)채용을 마치고 운영 준비를 마친 상태이다.

    특히, 서부종합사회복지관은 장애인, 어르신 등 이용주민의 불편이 없도록 BF(장애물 없는 생활환경 인증) 예비인증을 이미 마쳤다.

    BF 본인증 절차도 이행 중에 있어, 복지관 이용측면에서도 최적의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또 지역의견을 반영해 서부지역에 장애아동을 위한 재활 프로그램 공간을 마련하여 소외계층 서비스도 제공할 예정이다.

    한편 제주도는 '서부복지관' 개관으로 종합사회복지관이 10곳(제주시 7, 서귀포 3)으로 늘어나 시·도별 인구대비 복지관 설치율로 볼때 전국 1위를 차지하게 됐다.

    원희룡 지사는 '서부복지관' 개관 축사를 통해 현대적 시설로 새롭게 조성된 환경에서 지역 주민들이 다양한 복지 프로그램을 통해, 주민 복지 만족도를 높여 나갈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