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폭력예방·양성평등 올해의 명강의 '세바시'에 뜬다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사회 교육

    폭력예방·양성평등 올해의 명강의 '세바시'에 뜬다

    박하연 서울지방경찰청 경사가 '비폭력과 공감의 길을 찾아서'를 주제로 강연하고 있다.
    여성가족부 산하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이 선정한 '올해의 강의' 수상 강사들이 CBS TV '세상을 바꾸는 시간 15분(세바시)'에 출연한다.

    여가부는 이달 17일부터 26일까지 '비폭력과 공감의 길을 찾아서'라는 주제의 폭력예방·양성평등 강연 6편이 세바시에서 방영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해당 방송은 지역케이블 및 스카이라이프 172번을 통해 2주간 월·화·수요일 오후 5시 40분에 볼 수 있다. 유튜브로도 시청할 수 있다.

    강사로는 방송 순서대로 ▲은유 작가 ▲박하연 서울지방경찰청 경사 ▲홍성수 숙명여대 교수 ▲우석훈 경제학자 ▲양동욱 심리학 박사 ▲정미례 성매매 문제해결을 위한 전국연대 공동대표 등이 나선다.

    박하연 서울지방경찰청 경사와 양동욱 심리학 박사 (사진=자료사진)
    이중 박하연 경사와 양동욱 박사는 '2017년 올해의 강의' 대회에서 최우수상인 여가부 장관상을 수상한 바 있다.

    박 경사는 "성폭력 피해자들에게 수치심을 강요하지 말라. 피해자들이 느끼는 다양한 감정을 인정하고 공감하는 것이 필요하다"는 주제를 들고 나선다.

    양 박사는 성적 욕구를 표현하는 방법으로 "상호 존중적인 의사소통을 통해 자신과 상대의 성적 자기결정권을 존중해야 한다"고 역설할 예정이다.

    한편 여가부는 젠더폭력 방지와 인식개선을 위해 이러한 교육콘텐츠를 지속적으로 개발해 보급할 계획이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