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부산시의회, 비정규직 권리보호·지원 조례 발의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지역 부산

    부산시의회, 비정규직 권리보호·지원 조례 발의

    부산시의회 경제문화위원회 권오성 의원(동래구2·자유한국당)은 17일 지역 비정규직 근로자의 권리보호와 근로조건 향상, 그리고 정규직화를 촉진하기 위한 지원근거를 마련하는 '부산시 비정규직근로자 권리보호와 지원에 관한 조례안'을 발의했다.

    부산시의회 경제문화위원회 권오성 의원. (동래구2·자유한국당)
    조례안은 부산시가 비정규직 근로자의 근로조건과 경제적·사회적 지위향상을 위한 종합계획을 수립하도록 강제하고, 공공기관의 비정규직 차별금지 규정과 고충처리를 위해 담당제 운영 등을 조문화했다.

    또 민간부문을 포함한 비정규직 근로조건 향상을 위한 '비정규직 지원센터'를 설치할 수 있도록 하는 내용 등을 담았다.

    권 의원은 "이 조례가 사회적 약자인 비정규직 근로자를 보호해 사회통합과 건강한 경제구조를 만드는 데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조례안은 18일 시의회 경제문화위원회에서 심사하고, 25일 본회의에서 의결될 예정이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