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경남도, 일자리 확대 기업에 해외마케팅 참가 기회 늘린다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지역 경남

    경남도, 일자리 확대 기업에 해외마케팅 참가 기회 늘린다

    경상남도가 일자리 창출과 고용 증대에 기여한 우수 기업에 대한 인센티브를 늘린다.

    도는 이들 기업에 대해 해외마케팅 참가 기회를 더 많이 부여할 계획이라고 17일 밝혔다.

    이번 인센티브 확대는 '경상남도 일자리 대책 추진계획'에 따라 일자리 창출 아이디어로 발굴된 것으로, 별도의 예산 투입 없이 제도 개선만으로 가능하다.

    도는 이달 이후 모집 공고된 하반기 해외마케팅 참가업체 선정부터 바로 적용할 방침이다.

    일자리창출 우수기업에 대해서 선정기준의 배점 이외에 최대 15점의 가점을 부여함으로써 고용우수 기업이 해외마케팅 사업에 참여할 확률을 높이기로 했다.

    도는 어려운 경제 여건 속에 일자리를 늘린 기업에 대한 해외마케팅 기회를 더 제공함으로써 자발적 고용에서 해외마케팅 기회 확대, 수출확대 및 매출신장, 그리고 고용증대로 이어지는 선순환 구조로 만들겠다는 계획이다.

    도는 연간 약 30억 원의 예산으로 중소기업의 수출 확대를 위해 해외무역사절단, 전시·박람회 참가, 해외인증 획득 지원 등 다양한 해외마케팅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박명균 도 경제통상국장은 "일자리창출 기업에게 해외마케팅 기회를 확대함으로써 자연스레 새로운 일자리 창출로 이어져 기업과 지역이 상생 발전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