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노컷V] 구국의 심정, 원로들 지지 그리고 눈물…박기영 구할까?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사회 사회 일반

    [노컷V] 구국의 심정, 원로들 지지 그리고 눈물…박기영 구할까?

    • 2017-08-11 14:30



    [YouTube 영상보기] [무료 구독하기] [nocutV 바로가기]


    청와대가 노무현 정부 당시 '황우석 사태' 주요 책임자로 지목돼 거센 사퇴 압박을 받는 박기영 과학기술혁신본부장 거취 문제를 조만간 매듭지을 것으로 알려졌다.

    박기영 본부장은 지난 10일 열린 '과학기술계 원로 및 기관장과의 정책간담회'에서 황우석 사태와 관련해 처음으로 공식 사과했다.

    그러나 박 본부장은 사퇴 요구에는 거부 의사를 분명히 했다.

    조완규 전 교육부 장관 등 간담회에 참석한 과학기술계 원로들도 일제히 "박 본부장이 적임자"라며 지원 사격에 나섰다.

    박 본부장은 눈물까지 보이며 업무 수행에 강한 집착을 보였다.

    하지만 박 본부장의 '구국의 심정' 운운에 여론은 오히려 더욱 싸늘해지는 분위기다.

    박 본부장은 과연 그의 간절한 바람대로 일할 기회를 얻을 수 있을 것인가?

    10일 정책간담회 주요 장면을 정리했다.

    황우석 논문조작 사태에 연루돼 자질 논란이 일고 있는 박기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과학기술혁신본부장(차관급)이 10일 오후 서울 역삼동 과학기술회관에서 열린 정책감담회서 고개 숙여 사과를 하고 있다. 이한형기자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