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사회 교육

    정부 "사립유치원 휴업은 불법, 엄정대처 방침"

    (사진=스마트이미지 제공/자료사진)
    한국유치원총연합회 소속 사립유치원들이 오는 18일 1차 집단휴업을 예고한데 대해 정부가 불법 휴업으로 규정, 엄정대처하기로 했다.

    김상곤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은 12일 전국시도교육청 부교육감 회의를 열어 이같이 밝혔다.

    김 부총리는 "유치원 당사자와 학부모들이 불법임을 인지할 수 있도록 해달라"며 "사립유치원 단체가 교육현장으로 돌아올 수 있도록 적극 설득해야 한다"고 밝혔다.

    이어 "사립유치원 단체의 불법 임시휴업 발표로 학부모들의 불안이 가중되고 있다"며 "교육부와 시도교육청 차원의 엄정한 대응과 철저한 준비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최근 논란이 되고 있는 특수학교 설립에 대해서도 김 부총리는 "향후 5년간 특수학교를 18곳 신설해 특수교육 여건을 개선할 방침"이라며 "시도교육청은 지역주민을 대화로 설득하고 복합문화공간도 만들어 지역과 학교가 상생할 수 있는 대책을 마련해 달라"고 당부했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