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글로벌산업경쟁력포럼' 출범, 산업경쟁력 강화 대안 제시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지역 수도권

    '글로벌산업경쟁력포럼' 출범, 산업경쟁력 강화 대안 제시

    13일, KOTRA 국제회의장서 창립총회 및 발기인대회 개최

    (사)글로벌산업경쟁력포럼 정만기 회장.
    신흥후발공업국의 추격, 4차 산업혁명 등 위기에 처한 우리나라 산업경쟁력의 진단과 전략적인 해법을 찾고자 각 분야 전문가들이 한자리에 모였다.

    (사)글로벌산업경쟁력포럼(회장 정만기)은 13일 서울 KOTRA 국제회의장에서 '글로벌산업경쟁력포럼 창립총회 및 발기인대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글로벌산업경쟁력포럼은 IMF 외환위기 극복했던 민․관․정 실무주역들이 급변하는 세계경제 속 우리나라 산업의 위기를 도약의 기회로 삼고 미래전략을 제시하고자 다시 손을 잡고 출범시켰다.

    이에 산업경쟁력 지수개발과 산업경쟁력 저해요인 발굴 등 산업경쟁력 관련 정책 및 기업전략연구, 교육 및 인력 개발, 창업, 신기술산업 전략과 남북경협, 무역․투자, 국제경제협력 등을 통한 글로벌 경쟁력제고에 관한 사업에 주력한다. 회장은 정만기 전 산업통상자원부 차관이 선임됐다.

    창립총회는 정세균 국회의장, 장병완 국회 산업통상자원위원장, 홍익표, 이채익, 황영철, 황희 등 여야 국회의원, 이인호 산업부차관, 김재홍 KOTRA 사장, 업계․학계․연구기관, 언론계 등 전문가들이 참석하고 이어 '대한민국 산업경쟁력 어디에 와있나, 일자리는 괜찮은가?'를 주제로 토론회가 개최될 예정이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