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가성비 승부' LG V30 내일부터 예판…갤노트8과 같은 날 출시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경제/산업 기업/산업

    '가성비 승부' LG V30 내일부터 예판…갤노트8과 같은 날 출시

    64GB 94만 9300원·128GB V30플러스 99만 8800원…"LG페이 온라인 결제 연내 도입"

    LG전자의 새로운 프리미엄 스마트폰 V30 (사진=LG전자 제공)
    LG전자의 하반기 전략 스마트폰 V30가 내일(14일)부터 20일까지 이동통신 3사를 통해 예약 판매를 시작한다. 출시일은 삼성전자 갤럭시노트8의 일반 판매 시작일과 같은 21일이다.

    64GB 모델의 가격은 94만 9300원, 128GB 모델인 V30플러스의 가격은 99만 8800원으로 정해졌다.

    21일부터 26일까지 LG V30를 개통한 예약 구매 고객은 구글의 최신 VR 헤드셋인 데이드림 뷰를 단돈 '1000원'에 살 수 있다. LG V30에 탑재된 '기프트팩' 앱에서 1000원을 LG페이로 결제하거나 계좌 이체하면 된다.

    LG전자는 이번 사은품의 애플리케이션 내 LG페이 결제를 시작으로 연내에 LG페이의 온라인 결제 서비스를 도입한다는 계획이다.

    예약 구매 고객을 포함한 V30 고객 사은행사도 마련됐다. LG전자는 1년간 분실·파손 보험료의 50%를 지원하고 LG전자 렌탈 제품 9종(정수기, 공기 청정기 등)의 렌탈비를 합쳐서 최대 109만원 할인한다. 또 10만원 상당의 비트 피버 뮤직 게임 쿠폰을 제공한다.

    통신사도 마케팅에 나섰다. SK텔레콤은 전국 850여개 SK텔레콤 공식인증매장, KT는 800여개 매장에서, LG유플러스는 700여개 매장에서 체험존을 운영한다.

    체험존을 방문하면 LG V30로 영화 같은 영상을 촬영할 수 있는 '시네 비디오' 기능을 직접 이용하고 '하이파이 쿼드 덱'을 통해 원음에 가까운 고음질 음악을 감상할 수 있다.

    SK텔레콤 고객이 'SKT 라이트플랜 신한카드 Big Plus' 카드로 LG V30의 할부원금 중 30만원 이상을 결제하면 2년 약정 기준 최대 40만원까지 할인받을 수 있다. 또 사전예약을 하면 누구 미니, LG전자 무선충전기, 슈피겐 보조배터리 중 하나를 제공한다.

    KT 고객은 'KT 슈퍼할부 Light Plan 신한카드'로 단말을 할부 구매하면 이용 실적에 따라 2년간 최대 48만원 통신비 할인에 5만원 캐시백을 더해 총 53만원의 혜택을 받을 수 있다.

    KT 인터넷과 모바일 65.8 요금제를 2회선 이상 결합하면 모바일 두번째 회선부터 25% 결합할인이 들어가 선택약정할인과 함께 적용했을 때 총 50%를 할인받을 수 있다. 액세서리 패키지(케이스와 보호필름) 등은 기본 제공된다.

    LG유플러스 고객이 제휴할인카드 V30를 'LG U+ 라이트플랜 신한카드 Big Plus'로 할부 구매시 전월 카드 사용 실적에 따라 최대 72만원의 할인혜택을 받을 수 있다.

    LG유플러스는 다음달 31일까지 V30를 구매하는 고객이 이 카드로 구매하고 '폰 분실/파손 보상 85'(최대 85만원 보상) 상품에 가입하면 월 납부 보험료 4천500원을 전액 할인해준다. 사전 예약 후 26일까지 개통하는 고객에게는 슈피겐 고속 무선충전기, 비디오포털 1만원 VOD 이용권, 지니뮤직 1개월 이용권 등을 제공한다.

    LG전자 한국모바일그룹장 이상규 전무는 "LG V30는 얇고 가벼운 디자인을 갖춘데다 전문가급 멀티미디어 기능을 쉽게 사용할 수 있어 공개 시점부터 큰 인기를 끌고 있다"며 "뜨거운 관심이 예약 판매로도 이어질 것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