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정치 국방/외교

    김부겸 행안부장관 "사드배치 불가피한 조치"

    김관용 경북지사 "체계적인 지원사업 추진 요청"

    김부겸 행정안전부 장관이 경북도청을 방문해 사드배치에 따른 지역안정 대책을 논의하고 있다. (사진=경북도 제공)
    김부겸 행정안전부 장관은 13일 경북도청을 방문해 김관용 지사와 김항곤 성주군수, 박보생 김천시장과 자리를 함께하고 성주 사드 임시배치와 관련한 지역 의견을 청취했다.

    김 장관은 최근 북한의 핵실험 등 엄중한 국가안보 위기상황을 설명하고 사드 임시배치는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기 위한 불가피한 조치인 만큼 성주군민과 김천시민의 이해를 구해 줄 것을 요청했다.

    김 장관은 아울러 지역 주민 화합과 갈등 해소에 경북도와 성주군, 김천시가 적극적으로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김관용 경북지사와 김항곤 성주군수, 박보생 김천시장은 이 자리에서 사드 배치 등과 관련해 중앙정부는 지역 현안과 지원사업 등에 미온적으로 대응했다며 유감을 표시하고 강력한 개선을 요구했다.

    김 지사는 "사드 임시배치 지역에 대한 지원사업은 경제성 측면의 접근이 아니라 국가안보 차원에서 정부의 결단이 필요하다"며 "지원사업이 체계적으로 추진될 때만이 주민들로부터 공감을 받을 수 있다"고 강조했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