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지역 대전

    2017 APCS 폐막…아시아 태평양 미래 번영 약속

    (사진=대전시 제공)
    지난 10일부터 나흘간 대전에서 열렸던 2017 아시아·태평양 도시 정상회의, APCS가 13일 폐막했다.

    이번 아태 도시 정상회의에는 120여 도시 1천500여 명이 참가해 '아시아·태평양 미래 번영을 위한 새로운 동력을 창출'이라는 주제를 놓고 포럼과 토론 등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또, 각 도시의 현안과 지속가능한 발전 방안 등을 공유하고, 상호협력 방안을 담은 시장단 공동선언도 발표했다.

    각 도시는 공동선을 통해 ▲과학과 기술을 통한 도시 혁신 ▲기업 활동 촉진을 통한 도시 재활성화 ▲지속 가능한 도시발전 전략 ▲문화와 예술을 통한 도시재생 등을 위해 상호협력할 것을 약속했다.

    권선택 대전시장은 폐막식에서 "대전시는 아·태 도시 정상회의 개최도시로서의 자부심과 사명감을 가지고 아·태지역 발전에 기여하며, 아·태지역 도시들과 더욱 적극적으로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2019년 APCS는 호주 브리즈번에서 열릴 예정이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