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포항시 장애인의 건강한 삶 위한 '재활사업' 추진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지역 포항

    포항시 장애인의 건강한 삶 위한 '재활사업' 추진

    포항시가 고령화와 사고 등으로 장애인 인구 비율이 증가함에 따라 다양한 재활사업을 실시한다.

    포항시 남구보건소는 장애인들의 건강한 삶을 위해 '지역사회중심재활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2015년부터 시범사업으로 시행하던 보건소 재활사업은 2017년 전국 보건소 필수사업으로 지정됐다.

    남구보건소는 포항한방병원, 포항대학교, 장애인복지관, 지체장애인협회 등 유관기관과 함께 지역사회중심 재활실무협의체를 구성해 다양한 재활사업을 펼치고 있다.

    남구보건소는 1~3급 중증장애인을 위한 건강체크와 만성질환 관리, 한방치료 등 방문재활서비스를 제공하고, 낙상사고로 인한 2차 장애발생 예방을 위해 가정 운동기구 설치 및 재활운동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포항대학교 물리치료과 학생 자원봉사자들과 뇌졸중 장애인 '1:1재활운동교실'을 운영해 뇌병변으로 장애가 있는 대상자들의 보행능력, 폐기능, 근력향상에 도움을 주고 있다.

    또 경상북도 시각장애인복지관과 업무협약을 맺고, 시력 저하로 움직임이 불편한 장애인을 대상으로 어깨, 척추, 고관절, 무릎관절 가동성 및 근력향상을 위한 운동교실과 지체장애인 게이트볼교실도 운영하고 있다.

    특히 전국 보건소 최초로 발달장애 5~7세 아동을 대상으로 한 수중재활교실을 올해 처음 운영해 물속에서의 움직임을 통한 신체 발달과 심리정서적 안정에 힘쓰고 있다.

    이밖에도 '장애인 해병대 체험프로그램'을 운영하면서 장애인과 가족이 함께 동참해 해병대 역사관 및 부대견학, 홍보영상 및 영화관람, 장갑차 탑승체험, 군복 입어보기 등 체험활동을 통해 가족과의 유대감을 강화하고 사회활동을 통한 삶의 활력 증진에 노력하고 있다.

    이은숙 남구보건소장은 "장애인들의 건강관리와 재활촉진을 위해 힘쓰는 한편, 기본적인 생활 외에도 여가, 스포츠, 사회참여를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포항시의 장애인 전체 인구는 지난 6월을 기준으로 2만5천886명으로 계속 증가하고 있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