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정치 국회(정당)

    하태경, "한국당 친박 청산? 가소롭다"

    "혁신위 내부 태극기 부대, 사과부터 해야"

    바른정당 하태경 의원. (사진=자료사진)
    바른정당 하태경 최고위원은 14일 자유한국당의 '친박 청산' 움직임에 대해 "이 정도를 갖고 반성과 혁신을 이야기하는 것은 가소롭다"고 밝혔다.

    하 최고위원은 이날 의원전체회의에서 지난 13일 한국당 혁신위가 박근혜 전 대통령, 서청원‧최경환 의원 등에게 자진 탈당을 권유한 것을 지적하며, "혁신위가 출당을 권유하려면 혁신위 안 태극기 부대들이 국민에게 사과부터 해야 한다"고 비판했다.

    그는 "류석춘 혁신위원장을 비롯해 혁신위 안에는 박 전 대통령은 죄가 없고 탄핵이 잘못됐다고 주장하는 태극기 부대에 열성적으로 참여한 분이 있다"며 "이런 분들이 자기들의 행위에 대해 전혀 반성을 안 하고 사과도 안 하고 출당을 얘기하는 것은 양두구육(羊頭狗肉)"이라고 꼬집었다.

    한국당 혁신위 내부에 박 전 대통령 변호인 측을 비롯해 복수의 '반(反) 탄핵' 인사들이 있는데, 입장 변화 없이 출당 추진부터 발표한 것은 속임수라는 지적이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