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KT, AI교육센터 개소…국내 인공지능 인재양성 나선다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통신/뉴미디어

    KT, AI교육센터 개소…국내 인공지능 인재양성 나선다

    취업준비생 대상 6개월 무료 실무과정 제공, KT 그룹 내 채용과 연계

    KT(회장 황창규, www.kt.com)는 9월 26일 분당본사 사옥에 위치한 그룹인력개발원 내에 ‘AI 교육센터’를 개소하고 본격적인 교육 과정을 진행 중이라고 11일 밝혔다. (사진=KT 제공)
    KT가 국내 4차 산업혁명관련 인적자원 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AI 교육센터'를 설립, 국내 인공지능(AI) 분야 인재 양성에 적극 나선다. AI 교육센터에서는 KT관계자뿐만 아니라 일반인도 AI 알고리즘 개발 실무교육을 받을 수 있다.

    KT는 11일 이같이 밝히며 4차산업혁명 관련 인재 양성을 위해 국가차원의 AI 교육센터 필요성을 인식했다며 설립 배경을 밝혔다. 이를 위해 지난달 26일 분당본사 사옥에 위치한 그룹인력개발원 내에 'AI 교육센터'를 개소하고 본격적인 교육 과정을 진행 중이다.

    KT AI 교육센터에서는 오픈형 코스와 취업 연계형 코스 두 가지로 진행된다. 오픈형 코스는 KT, KT 그룹사, KT 협력사, 중소기업, 스타트업 직원들을 대상으로, 데이터 사이언스, 프로그래밍, 모델링 3개 영역 12개 과정을 영역별 모듈과정과 개별과정으로 선택할 수 있다.

    취업 연계형 코스는 철저히 취업과 연계된 과정으로, 학교에서 경험하기 힘든 기업 실무형 교육을 통해 준비된 AI실무인재를 사회에 배출한다는 취지로 운영된다.

    수학, 통계학, 컴퓨터공학 등 AI 인접 분야를 전공한 대학생과 대학원생을 대상으로 약 6개월간 집합 교육/기업 과제참여/프로젝트 수업을 무상으로 제공한다. 특히 AI 실무인력을 필요로 하는 여러 기업체에 진출할 수 있도록 단계별 평가를 통해 교육생의 역량을 인증한다.

    이 과정을 수료한 학생들에게는 KT그룹 및 협력사의 관련분야로 취업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KT는 AI교육을 시작으로 향후 IoT, 빅데이터 등 관련분야를 확대해, 국내 4차 산업혁명 관련 인력수급의 불균형 해소를 이끌 계획이다.

    KT 그룹인력개발원장 최영민 전무는 "전 세계적으로 인공지능을 주도하기 위해 치열한 경쟁이 벌어지고 있다"면서 "KT AI교육센터가 국내 인공지능 관련 인력의 수요-공급 불균형 해소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했다.

    추천기사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