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지역 경남

    "순찰나왔다"…상습 경찰관 사칭 40대 구속

    창원중부경찰서는 상가를 돌아다니며 경찰관 행세를 한 혐의로 A(40)씨를 구속했다.

    A씨는 지난달 14일 밤 10시쯤 경남 창원시 성산구 한 상가 앞에서 경찰 신형 근무복과 외근조끼를 입고 PC방 종업원에게 다가가 경찰관 행세를 하며 '왜 금연구역인 테라스에서 담배를 피우냐'며 트집을 잡으며 공무원 신분을 사칭한 혐의를 받고 있다.

    또 PC방에서 나이가 어려 보이는 사람에게 '검문 좀 하겠다'며 신분증을 요구하거나, 같은 건물 주점 여주인에게 '여자화장실에 남자들이 드나든다는 제보를 받고 순찰 나왔다'며 술집 내부를 살피기도 했다.

    A씨는 A씨의 행동을 수상하게 본 주민이 경찰에 신고하면서 덜미가 잡혔다.

    A씨는 이미 같은 범행을 8번이나 저지른 전과가 있는데다, 누범 기간 중 범행을 저질러 결국 구속됐다.

    경찰은 A씨에게 근무복과 조끼 외에도 경찰 단화, 흉장, 혁대, 수첩, 호루라기 등을 압수했다.

    경찰 관계자는 "A씨가 '경찰관을 오랫동안 동경해 나도 경찰처럼 보이고 싶어 범행을 저질렀다'고 진술했다"고 밝혔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