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경제/산업 자동차

    경기도서 세계 최초 자율주행모터쇼 열린다

    '2017 판교 자율주행모터쇼'…경기도, 내달 시범운행 자율주행 무인셔틀 실물공개

    경기도 판교제로시티에서 자율주행차를 주제로 세계 최초의 자율주행모터쇼가 열린다.

    경기도는 오는 16일부터 18일까지 사흘간 경기도 판교제로시티에서 '2017 판교 자율주행모터쇼'를 개최한다고 1일 밝혔다.

    경기도, 서울대학교가 공동 주최하고 킨텍스,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 공동주관으로 열리는 이번 행사는 내달 자율주행셔틀 시범 운행을 시작하는 경기도가 한 달 앞서 자율주행 기술을 일반에 선보이는 자리이다. 16일 개막식 현장에서는 자율주행 무인셔틀의 실물이 공개될 예정이다.

    이번 모터쇼에서는 자율주행차량 시연 및 시승, 레고 자율주행차 콘테스트 등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과 볼거리가 마련되며, 자율주행 관련 산업 흐름과 미래도시 비전을 보여줄 산업박람회와 국제포럼도 함께 열린다.

    야외 자율주행 행사장에서는 자율주행자동차 시승회, 자율주행자동차 VS 인간 미션 대결, EV 슬라럼 대회, 대학생 E-포뮬러 경주대회 등의 행사가 진행된다. 특히 온라인 사전 신청자를 대상으로 자율주행차 시승회도 열린다.시승회는 모터쇼 기간 동안 매일 12시부터 14시까지 운영된다.

    자율주행자동차 VS 인간 미션 대결 프로그램은 낙하물 피하기, 공사표지판·보행자 인식하기, 속도제한 등 여러 교통 상황 하에서 자율주행자동차와 인간이 얼마나 정확하게 운전 미션을 수행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사전 응모를 통해 초보운전자, 여성운전자, 고령운전자, 5년 이상 운전경력자, 프로카레이서 등 자율주행차와 대결할 운전자 10명을 선발한다.

    대학생 E-포뮬러 경주대회는 국내 자동차 공학 및 메카트로닉스 전공 학생들이 직접 제작한 E파워트레인을 장착한 포뮬러 자동차로 경주를 벌이는 행사다. 모터쇼 기간 동안 가동·제동 테스트, 차량의 기동성과 핸들링을 평가하는 오토크로스, 장시간 서킷을 도는 내구레이스, 차량 설계에 대한 발표대회 점수를 합쳐 우승팀을 선정하고, 1천만원 상당의 상금을 제공한다.

    경기도 관계자는 "자율주행 모터쇼인 만큼 모터쇼 참가자들이 자율주행차량에 대해 직접 경험할 수 있는 체험형 프로그램 중심으로 구성했다"며 "국내 첫 자율주행자동차 시범 운행 한 달 전에 열리는 모터쇼인 만큼 자율주행자동차에 대한 사회적 관심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