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연료전지 무인기 국내 개발, 4시간 30분 비행 성공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IT/과학 IT/과학 일반

    연료전지 무인기 국내 개발, 4시간 30분 비행 성공

    재료연구소에서 개발한 연료전지 동력원 무인기.(사진=재료연구소 제공)
    국내 연구팀이 연료전지 동력원과 무인기를 자체 개발해 자동항법을 통해 4시간 30분의 공중 시험비행에 성공했다.

    재료연구소 실용화연구단 표면공정연구실 양철남 박사 연구팀은 무인기 동력원으로 연료전지와 배터리를 동시에 사용할 수 있는 하이브리드 방식을 적용해, 자동항법 경로비행을 하면서 4시간 30분의 연속 비행에 성공했다고 밝혔다. 이는 기존의 조종자가 수동으로 무인기를 조종해 기록한 비행시간 1시간 24분을 대폭 뛰어넘은 것이다.

    자체 개발한 600W 연료전지 동력원은 기존 배터리보다 2배의 에너지 밀도를 실증했고, 비행거리는 310km이다.

    연료전지 동력원은 80℃ 이하의 저온에서 작동되며 소음과 진동이 낮아 음향센서 및 열 감지에 의한 추적이 쉽지 않다. 군용으로 활용할 경우 은닉성이 매우 뛰어난 장점이 있으며, 민수용으로 활용할 경우 산불감시, 내수면 연안감시, 환경감시, 맵핑 등 다양한 활용이 가능하다.

    연구팀은 향후 6시간, 8시간, 10시간으로 연속 비행시간을 단계적으로 연장하고 실제 다양한 임무를 수행할 수 있도록 개발해 나갈 예정이다.

    국내 시장 규모는 아직 개발 초기단계로 시장이 크게 형성되어 있지 않다. 이번 기술 개발을 통해 국산화에 의한 수입 대체 효과는 물론 해외로의 수출도 가능할 것으로 전망된다.

    연구팀은 무인기 관련 업체에 기술 이전해 3년 이내에 상용화를 목표로 하고 있다. 상용화가 진행될 경우 연 10억 원의 매출을 올릴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