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지역 수도권

    광명시 '광명미디어아트밸리' 사업 본격화

    13일 기공식 개최…한류관광 한축 기대

    '광명미디어아트밸리' 조감도. (사진=광명시청 제공)
    방송·영상미디어와 한류문화 콘텐츠 중심지를 꿈꾸는 '광명미디어아트밸리' 사업이 본격화 됐다.

    KTX광명역세권 복합단지 내 비주거지역(약 3만㎡)에 조성되는 '광명미디어아트밸리' 사업이 13일 기공식을 갖고 본격적인 공사에 돌입한 것.

    경기도 광명시는 '광명미디어아트밸리'가 광명동굴과 함께 한류 관광의 축을 이룰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광명미디어아트밸리'는 오는 2021년 8월 준공을 목표로하고 있다.

    밸리에는 방송 제작 지원센터 등이 들어서는 미디어타워를 비롯 케이팝(K-Pop) 등을 공연하는 상설 다목적 공연장, 방송 체험 스튜디오, 특수영상 제작 스튜디오, 한류스타 자료실, 한류문화 체험거리, 수영장을 포함한 스포츠센터, 4성급 이상의 관광호텔, 판매시설과 업무시설이 들어선다.

    미디어타워 A, B동(26층과 22층)에는 방송 제작 지원센터와 영상콘텐츠 제작 관련 업체들이 입주할 예정이다.

    판매시설 5~6층에는 한류스타 자료실을 포함해 뉴스·드라마·영상 제작 등 방송과 관련된 장비나 시설을 체험할 수 있는 방송 체험 스튜디오, 특수효과와 가상현실 등 첨단 미디어 제작 기법을 활용한 특수영상 제작 스튜디오 등이 들어선다.

    또 복합단지 내 보행통로(폭 15m)에는 포토존 등으로 꾸며진 한류스타 거리가 조성될 예정이다.

    미디어타워 B동 뒤 4~5층에는 K-Pop·뮤지컬 등을 공연할 수 있는 600석 규모의 다목적 공연장이 설치되며, 바로 옆 건물 3~4층에는 라디오 제작 스튜디오와 공개홀이 조성된다.

    관광호텔은 210실 규모 4성급 이상으로 조성되며, 관광호텔 아래 3~4층에는 수영장(3레인)을 포함한 스포츠센터가 설치된다.

    '광명미디어아트밸리' 사업은 태영건설 컨소시엄인 엠시에타개발이 1조2000억 원의 사업비를 투자해 추진하고 있다.

    경기도 광명시는 방송·영상산업 분야와 유통·판매 분야, 관광호텔 등 서비스 분야를 합쳐 2천500여 명의 일자리가 창출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이와함께 300억 원 이상의 세수 증대 및 이케아·코스트코·롯데프리미엄아울렛 등 대형 쇼핑몰과 연계한 부가적 경제 파급 효과 등의 성과를 거둘 것이라고 설명했다.

    양기대 광명시장은 "광명미디어아트밸리 사업은 광명동굴과 함께 한류 관광 효과를 거둘 것을 확신한다"며 "KTX광명역세권은 문화예술·쇼핑·관광 중심지가 돼 지역경제를 선도하고 수도권 서남부 지역의 랜드마크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