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지역 수도권

    광명시민들 지방분권 개헌 위해 뛴다

    양기대 시장 "시민들과 함께 개헌 이뤄내는데 일조 하겠다"

    경기도 광명시민들이 지방분권 개헌을 위해 뭉쳤다.

    광명시는 각계각층이 참여하는 '지방분권개헌 광명회의' 출범식을 가졌다고 29일 밝혔다.

    이날 광명시청 대회의실에서 출범식을 가진'지방분권개헌 광명회의'는 양기대 광명시장이 상임대표를, 이병주 광명시의장과 장경렬 주민자치협의회장 등 5명이 공동대표를 맡았다.

    또 광명시의회 의원과 광명시 각계 인사 등 50여 명이 시민대표단으로 참여 했으며 지방분권 개헌에 관심이 있는 시민 등 모두 100여 명이 동참했다.

    출범식은 지방분권 개헌의 필요성과 추진방향을 설명하고 결의문을 낭독한 후 지방분권 개헌을 촉구하는 퍼포먼스 순으로 진행됐다.

    '지방분권개헌 광명회의'는 이번 출범을 통해 내년 지방선거에 지방분권 개헌 국민투표를 관철시키고 시민의 결집된 의사가 중앙정부에 전달될 수 있도록 토론과 교육 ·홍보 등 다각적인 활동들을 수행할 계획이다.

    광명시는 12월 정례회에 지방분권협의회 구성 및 활동 등의 내용을 담은 ‘광명시 지방분권 촉진 및 지원에 관한 조례’를 상정하는 등 적극적인 지방분권 촉진 활동을 전개할 복안이다.

    양기대 광명시장은 "지방분권은 중앙과 지방의 상생, 지방간의 상생을 하기 위한 방법이다. 지방의 권한과 창의를 보장하는 것이 국가경쟁력 강화에 큰 도움이 된다"며 "국가 운영의 한계를 극복하고 경쟁력을 강화시킬 지방분권 개헌이 반드시 이루어질 수 있도록 시민들과 하나 된 힘을 보여주겠다"고 말했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