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안양시 U-통합상황실 시민생명 지킴이로 최고점수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지역 수도권

    안양시 U-통합상황실 시민생명 지킴이로 최고점수

    이필운 시장 "안전도시 안양 만드는데 올인 하겠다"

    안양시가 운영중인 U-통합상황실 내부.(사진=안양시청 제공)
    안양시가 운영 중인 U-통합상황실이 경기남부지방경찰청에서 주관한 관제센터 평가에서 1위로 선정됐다.

    5일 안양시에 따르면 U-통합상황실은 학교주변과 어린이보호구역, 주택가 골목 등 범죄취약 지역을 중심으로 설치된 4천700여대의 방범 CCTV를 관제요원 30명이 교대로 24시간 감시하고 있다.

    또 경찰서와 유기적인 업무협조를 통한 신속한 대응체계를 마련, 사회안전망을 강화하고 있다.

    이같은 거미줄 시스템은 시민들의 안전과 직결되고 있다.

    실제 올해 10월까지 CCTV를 활용해 모두 1천 52건의 생활범죄 사건 및 응급상황 등을 해결했다.

    안양시 U-통합상황실은 세심한 실시간 모니터링을 통한 범죄 및 사건·사고 예방으로 시민안전을 사전에 확보한다는 점에서 높은 점수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필운 안양시장은 "시민의 생명을 지키는 것 역시 지자체의 중요한 역할"이라며 "안전도시 안양을 만들어가는데 더욱 전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안양시 U-통합상황실은 2012년 행정제도개선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대통령상을 수상한 것을 비롯 2013년 안전문화대상 국무총리상 수상, 2014년 생활불편개선 우수사례 경진대회 대통령상 대상, 2015년 스마트시티 우수사례 국토교통부 장관상, 대한민국 우수특허 대상 등을 수상했다.

    인기기사

    영상 핫 클릭

      카드뉴스


        많이본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