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통신/뉴미디어

    '셀카 최적화' 2-30대 겨냥한 갤럭시 A8 나왔다

    (사진=삼성전자 제공)
    셀카찍기를 즐겨하는 20대와 30대 젊은층을 겨냥한 '영 프리미엄 스마트폰' 갤럭시 A8이 5일 이동통신 3사를 통해 일제히 출시됐다.

    삼성전자는 갤럭시 A8 2018형은 언제 어디서나 자신을 자유롭게 표현하고, 일상의 가치와 즐거움을 추구하는 2030세대를 겨냥해 차별화된 카메라 기능과 혁신적인 디자인 등 플래그십 스마트폰의 특장점을 한층 더 젊고 감각적으로 계승했다고 5일 밝혔다.

    갤럭시 A8은 셀피를 즐기는 젊은 소비자를 위해 전면에는 각각 1,600만 화소, 800만 화소의 듀얼 카메라를 탑재하고 조리개 값 F1.9 렌즈를 적용해 초고화질의 셀피 촬영이 가능했다고 삼성은 설명했다.

    또 촬영 시는 물론, 촬영 후에도 원하는 만큼 배경을 흐리게 처리할 수 있는 '라이브 포커스' 기능을 지원해 더욱 입체감 있는 셀피를 촬영할 수 있다고 삼성은 덧붙였다.

    후면 카메라는 1,600만 화소에 조리개값 F1.7의 렌즈를 탑재해 낮과 밤 모두 보다 선명하고 깨끗한 사진 촬영이 가능하고 VDIS(Video Digital Image
    Stabilization) 기능으로 동영상 촬영 시의 흔들림을 보정해 안정적이고 선명한 촬영이 가능하다고 삼성은 밝혔다.


    디스플레이의 한계를 확장한 18.5:9의 인피니티 디스플레이를 적용해 꽉 찬 대화면은 다양한 크기의 영상 콘텐츠를 더욱 시원하게 즐길 수 있어 사용자에게 최상의 보는 경험을 선사한다.

    2018년형 '갤럭시 A8'은 특히 젊은 층에게 특히 매력 있는 프리미엄 기능들도 대거 탑재해 모바일 간편 결제 서비스 '삼성 페이' 사용이 가능할 뿐 아니라, 지능형 인터페이스 '빅스비(Bixby)' 중 '빅스비 홈'·'빅스비 리마인더' ·'빅스비 비전'을 지원하며 IP68 등급의 방수·방진 기능과 함께 '갤럭시 A' 시리즈 최초로 '기어 VR'과도 호환된다.

    삼성전자는 2018년형 '갤럭시 A8' 출시를 기념해 구매 고객을 대상으로 오는 2월 28일까지 '5천원의 행복'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추천기사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