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불출마 선언 철회한 최양식 경주시장, 3선 도전 나서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포항

    불출마 선언 철회한 최양식 경주시장, 3선 도전 나서

    오디오뉴스NOVO도움말

    (사진=김대기 기자)
    오는 6월 열리는 지방선거 불출마를 선언했던 최양식 경주시장이 불출마 선언을 철회하고 3선 경주시장에 도전한다.

    최양식 경주 시장은 11일 경주시청에서 열린 새해 언론간담회에서 "오는 6월 지방선거에 시장선거에 나서 시민들의 선택을 받겠다"고 밝혔다.

    최양식 시장은 "지난해 추석 전, 새로운 인물이 나서 경주를 역동적으로 이끌어 갈 기회를 주기 위해 불출마를 선언했다"면서 "하지만 경주시가 의욕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주요 정책과 현안 과제들이 제대로 지속될 수 있을까 우려됐다"고 말했다.

    이어 "지난번 불출마 선언 당시 못지않게 경주의 미래를 위해 고민한 끝에 경주의 미래설계를 두고 경쟁의 틀 속에서 시민 앞에 서 선택을 받고자 한다"며 출마 이유를 설명했다.

    최 시장은 "그건 저로 인해 발생한 시민들의 심리적 불편과 혼란에 대한 책임을 느끼면서 경주의 미래를 위해 나아가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최양식 시장의 출마선언으로 박병훈 전 도의원, 이동우 전 경주세계문화엑스포 사무총장, 임배근 교수, 전충렬 대한체육회 사무총장, 정종복 전 국회의원, 주낙영 전 경북도지사, 최병준 도의원, 최학철 전 도의원 등 9명이 경주시장 선거에 나설 것으로 이름이 오르내고 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지방선거 탑 뉴스

    많이본 뉴스

    재·보궐선거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