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삼척시, '틈새복지 연계사업' 복지사각지대 해소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영동

    삼척시, '틈새복지 연계사업' 복지사각지대 해소

    오디오뉴스NOVO도움말

    강원 삼척시.
    강원 삼척시가 법적·제도적 지원범위 밖의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대상자를 발굴해 지원하는 '틈새복지 연계사업'을 시작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기존의 공적부조제도의 자격요건과 기준에 부적합해 각종 복지혜택을 받을 수 없었던 저소득층을 발굴해 민간 자원과 연결함으로써 이들의 복지문제를 직접 해결하는 데 목적을 두고 있다.

    사업비는 지난 2015년부터 삼척시가 강원사회복지공동모금회 지역연계모금'행복삼척나누미'를 통해 확보한 1억1천만 원 중 올해 처음으로 5천만 원을 투입해 생활안정비, 생계비, 의료비 등 틈새복지 배분사업을 펼친다.

    '행복삼척나누미'는 1계좌당 3000 원을 후원하는 소액 기부제도로 참여를 희망하는 시민은 주민생활지원과나 가까운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 참여신청서를 제출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지속적인 소외계층 복지체감 사업을 통해 희망을 주고 모두가 더불어 잘사는 행복한 삼척을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