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제주

    커제9단 "즐기는 마음으로 이세돌과 대국"

    13일 제주서 대국 앞두고 소감 밝혀… 해비치 제주호텔서 열려

    이세돌과의 대국을 위해 12일 오후 제주를 방문한 중국 바둑기사 커제는 "편안하게 즐기는 마음으로 경기에 임하겠다"고 입국 소감을 밝혔다.

    13일 해비치 호텔앤드리조트 제주에서 열리는 '2018 해비치 이세돌 대 커제 바둑대국'을 하루 앞두고 제주를 찾은 커제 9단은 담담한 표정으로 취재진 앞에 섰다.

    "이세돌 9단과는 여러 차례 대국을 한 만큼 즐기는 마음으로 경기에 임하겠다"며 "한국에도 바둑에 대한 관심이 계속 많았으면 한다"고 말했다.

    제주가 첫 방문인 커제 9단은 "눈이 와서 색달라서 좋다"며 겨울 제주 풍광에 대한 소감도 덧붙였다.

    새해 제주에서 맞붙는 이번 세기의 대국은 해비치 호텔 1층 그랜드 볼룸에서 펼쳐지며, 로비 아트리움에 대형 모니터를 통해 대국 장면을 보여준다.

    이세돌과 커제는 한국과 중국을 대표하는 바둑 스타로, 역대 전적은 커제가 10승 3패로 우세하다.

    하지만 이세돌은 인공지능 알파고를 상대로 유일한 승리를 거둔 인류의 최고수로, 예측할 수 없는 치열한 승부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대국 승자에겐 우승 상금 3000만원과 현대자동차 소형 SUV가 부상으로 제공된다. 패자에겐 1000만원의 상금이 주어진다.

    해비치 호텔앤드리조트 제주는 해비치 공식 페이스북과 네이버 포스트에서 우승자 맞추기 이벤트를 진행한다. 우승자를 맞춘 참가자에게는 추첨을 통해 해비치 숙박권과 영화 예매권 등이 제공된다.

    추천기사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