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광주시민들, 광주시 '광주형일자리' 우선 추진해야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광주

    광주시민들, 광주시 '광주형일자리' 우선 추진해야

    오디오뉴스NOVO도움말

    도시철도 2호선 건설도 우선사업으로 꼽아

    광주시민들은 광주광역시가 우선적으로 추진해야 할 사업으로 '광주형 일자리 조성'을 꼽았다.

    광주광역시가 지난해 9월 4일부터 21일까지 14일동안 광주시내 표본가구 4917가구 성인 15세 이상 9808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2017 광주사회조사' 결과 광주시가 우선적으로 추진해야 할 사업으로 광주형일자리(28.7%)를 꼽았고 다음으로 '도시철도2호선 건설'(14.6%), '무등산 남도피아 조성'(12.0%), '광주형 도시재생 뉴딜사업'(10.2%) 순으로 나타났다.

    이번 조사에서 시민들은 광주형 일자리 사업 성공을 위한 요건으로는 '기업 등의 적극적인 노력'(54.3%), '행.재정적인 지원'(33.5%), '노조의 참여'(7.1%), '시민단체 지원 협조'(4.7%) 등을 제시했다.

    또, 광주시가 미래먹거리 산업으로 발전시켜야 할 사업은 '광주형 일자리 창출'(37.7%), '미래형자동차 생산도시 및 부품단지 조성'(18.9%), '무등산 남도피아 조성'(10.7%), '아시아문화중심도시 2.0시대 선언'(8.6%) 순으로 꼽았다.

    광주시민들의 거주지 환경분야(대기, 수질, 토양, 소음 등)에 대한 체감도는 '보통'(44.8%), '좋다(만족)'(36%)으로 나타나 1년 전 '보통'(49.2%), '좋다(만족)'(42.5%)에 비해 다소 낮아졌고 앞으로 늘려야 할 공공시설로 '공영주차시설'(25.2%), '사회복지시설' (21%), '공원‧유원지'(16.5%), '보건의료시설'(13.3%)로 꼽아 2년전 가장 많았던 사회복지시설 확충과 달라졌다.

    늘려야 할 복지서비스는 '맞벌이가구 양육지원'(25.2%), '노인돌봄서비스'(21%), '저소득 아동지원'(16.5%), '산모‧신생아 돌봄'(13.3%) 순으로 응답했고 19세 이상 시민의 노후준비 방법은 '국민연금'(47.1%), '예금.저축성보험'(30.1%), '공적.사적연금'(15.5%) 순으로 나타나 노후 대비가 취약한 것으로 나타났다.

    60세 이상 시민들의 생활비 마련 방법은 '본인 및 배우자'(66.4%), '자녀'(18%), '정부 및 사회단체보조'(14.8%)로 나타나 자녀에 대한 의존도(2년 전 대비 –9.0%)가 소폭 낮아졌다.

    이번 조사 응답자는 9,808명(남 4,520명, 여자 5,288명), 연령별 응답자 10대 496명(5,1%), 20대 1,113명(11.3%), 30대 1,350명(13.85%), 40대 1,652명(16.8%), 50대 1,740명(17.7%), 60대 1,537명(15.7%), 70대 이상 1,920명(19.6%)로 나타났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