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남북 평창 실무회담, 15일 오전 판문점 개최" 제의 (2보)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정치 일반

    "남북 평창 실무회담, 15일 오전 판문점 개최" 제의 (2보)

    천해성 통일부 차관이 수석대표

    지난 9일 남북 고위급회담이 판문점 남측 평화의 집에서 열렸다. 리선권 조국평화통일위원회 위원장이 판문점 MDL(군사분계선)을 건너 오면서 남측 연락관과 악수를 나누고 있다. (사진=사진공동취재단/자료사진)
    정부는 남북 평창 실무회담을 오는 15일 판문점에서 개최할 것을 북측에 제의했다.

    통일부는 12일 판문점 연락관 채널을 통해 남북고위급회담 남측 수석대표 조명균 장관 명의 통지문을 북측 리선권 단장 앞으로 보냈다고 밝혔다.

    통일부는 이 통지문에서 "북측의 평창 동계 올림픽 참가와 관련한 실무회담을 15일 오전 10시 판문점 우리측 평화의 집에서 개최할 것을 제의했다"고 확인했다.

    이번 실무회담에는 천해성 통일부 차관을 수석대표 하는 3명의 대표단을 파견하겠다는 입장도 통지했다고 통일부는 전했다.

    이와함께 북측의 평창 동계올림픽 참가와 문화행사 등에 대한 남측의 입장을 정리한 자료도 판문점 연락관 채널을 통해 전달했다고 덧붙였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