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국회(정당)

    성역은 '옛말'…"국정원, 감사원 감사 받아야"

    외부 감시와 견제의 성역으로 존재했던 국가정보원이 감사원 감사를 받게 된다.

    조국 청와대 민정수석은 14일 청와대 춘추관에서 가진 국정원·검찰·경찰 등 권력기관 개편방향에 대한 발표에서 "국회와 감사원을 통해 국정원 권한 오·남용을 방지해야 한다"고 국정원 개편 방향을 밝혔다.

    조국 수석은 그러면서 "국정원은 (그동안) 감사원 감사를 받지 않았다"면서 "(앞으로는) 국정원도 감사원의 감사를 받아야 할 것"이라는 점을 분명히 했다.

    국정원이 갖고 있는 대공수사권도 경찰에 넘겨진다.국정원이 대공첩보·정보·기본조사 내용을 경찰에 이첩하면 신설되는 대공수사처가 대공수사를 담당하게 된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