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이동원 신임 제주지법 법원장 "변화하는 법원 만들겠다"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제주

    이동원 신임 제주지법 법원장 "변화하는 법원 만들겠다"

    이동원 신임 제주지방법원장 (사진=제주CBS)
    이동원 신임 제주지방법원 법원장이 변화하는 법원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이동원 신임 제주지방법원 법원장은 13일 오전 제주지방법원 대회의실에서 열린 기자 간담회에서 “제주에서 외국인이 급증하고 있고, 개발 행위가 늘어나고 있다”며 “법원도 이에 맞춰 법적으로 신경쓰겠다”고 전했다.

    이 법원장은 “변화에 있어 법원이 앞서가기는 어렵지만, 최소한 불편하지 않게끔 노력하겠다”며 변화하는 법원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앞으로의 법원 운영 방향에 대해서는 “재판과정에서 민원인들을 대할 때 항상 정중하게 대하자. 구성원들에게 죄는 미워하되 사람은 미워하지 말자고 말했다”며 “내 임무는 판사들이 편하게 일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주는 것”이라고 말했다.

    신뢰 회복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이 신임 법원장은 최근 불거진 법원 내 리스트 문제 등에 대해 “본래 해야 할 일에 집중하면 문제가 없다. 거기에 벗어났을 때 문제가 생긴다”며 “재판은 재판답게, 행정은 행정답게 제자리를 찾는 것이 우선”이라고 말했다.

    이어 “최근 대법원장님이 취임사에서 밝혔듯, 전시성 행사 등을 하지 말고, 좋은 재판을 하는 데 최선을 다하자고 한 것이 이와 같은 맥락”이라며 “우리에게 맡겨진 부분에 대해 최선을 다하는 것이 우선”이라고 강조했다.

    이 신임 법원장은 충남 논산 출신으로 서울 경복고와 고려대 법학과를 졸업, 지난 1985년 제 27회 사법고시에 합격했다.

    지난 1991년 서울형사지법 판사를 시작으로 대법원 재판연구관과 서울중앙지법 판사, 수원지법 평택지원장, 대전고법 부장판사, 수원지법 수석부장판사, 서울고법 부장판사 등을 역임했다.

    추천기사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