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문화·예술 단체"아시아 문화원장 졸속 임명 절차 중단하라"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광주

    문화·예술 단체"아시아 문화원장 졸속 임명 절차 중단하라"

    문화·예술 단체들이 문재인 정부 아래에서도 낙하산 인사가 계속되고 있다고 비판했다.

    문화도시 광주 시민행동 등 문화·예술 단체들은 "아시아 문화원은 원장에 대한 졸속 선임 절차를 중단하고 아시아 문화전당 혁신계획을 제시하라"고 주장했다.

    이들은 "아시아 문화원이 지난 9일 원장 모집 공모를 예고 없이 게시했다"며 "이는 설 연휴를 앞두고 올림픽 개막식에 맞춰 밀실에서 선임 절차를 진행하려 한 것"이라고 평가했다.

    이어 "이런 아시아 문화원의 행태는 당분간 원장 선임을 보류하고 지역과 합의를 모색하겠다는 발표를 무색하게 만드는 태도"라며 "문재인 캠프에서 활동했던 인사가 문화원장으로 내정돼 형식적인 절차를 밟고 있다는 비판을 피할 수 없는 상황"이라고 지적했다.

    또 "현재 임원추천위원회는 공정성을 담보할 수 없다"며 "문화원은 구습을 버리고 혁신과 협치를 통해 문제를 해결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

    더보기